전체 글 509

14년 9월 19일자 추억의 글: <황제경영의 허(虛)와 실(實): 현대차의 10조원 입찰>

현대차가 한전부지를 10조 5500억원에 낙찰 받은 것을 두고 말이 많습니다. 삼성전자가 5조원 안팎을 써냈다고 하니, 현대차로선 불필요하게 5조 원 이상을 써낸 셈입니다. 5조원이라는 숫자는 일반인이 체감할 수 없는 천문학적 숫자이므로, 그게 현대차에 얼마나 부담이 될지는 현재 아무도 체감할 수 없습니다. 입찰이란 제도는 건설업계에서 일반적으로 일어나는 일이고, 입찰 한번 잘못하면 회사가 휘청거리기도 합니다. 시쳇말로 "한 방에 훅" 가는 것이지요. 다만 건설업계 입찰에선, 이번 부지 입찰과는 정반대로 너무 낮게 입찰했을 때 문제가 발생합니다. 현대건설이 IMF사태 이후 법정관리에 들어가게 된 것도, 이명박이 현대건설 사장이던 시절인 1970년대 말 1980년대에 일감을 따내기 위해 중동에서 무리하게 ..

블로그 고유의 글 2022.09.19 (1)

신문기사 속 김기원(22.8.20 중앙선데이)

[사설] 절박한 노동개혁, 소외층·MZ노조 주목한다 폭력·정치투쟁 일삼는 귀족노조 힘 빼서 경사노위 같은 위원회 과잉대표 줄여야 연공급 등 낡은 규제 폐지에도 이해 일치 “이제 거대기업 노조는 엥겔스가 말한 ‘노동귀족’의 반열에 올랐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. (중략) 재벌 체제에 대한 개혁을 재벌 손에만 맡겨둘 수 없듯이 노동시장 개혁도 거대기업 노조의 자율에 맡겨두기 힘들어졌다. 국가와 시민사회가 제대로 역할을 수행해야 할 국면인 셈이다.” 진보 경제학자 고(故) 김기원의 10년 전 저작인 『한국의 진보를 비판한다』의 한 대목인데 지금도 여전히 유효하다. 전국금융노동조합(금융노조)은 어제 총파업 찬반투표를 했다. 평균 연봉 1억원을 받는 은행노조는 연 6.1% 임금 인상과 주 36시간 근무 등을 요구하..

하늘에서도 아내를 걱정하고 있을 당신에게(14)

하늘에서도 아내를 걱정하고 있을 당신에게(14) 혼자서는 아무것도 못 하는 당신 아내는 박사 제자인 경선샘과 당신을 만나러 왔습니다. (경선샘의 박사 논문 일부가 당신 아내와 공저로 ssci급 국제학술지에 실렸어요. 우리 분야에서 학위논문의 일부가 ssci 국제학술지에 실린 경우는 처음이니... 당신도 당신 아내가 잘 지도했다고 칭찬해 줄거죠 ㅎㅎㅎ) 오늘도 할 말이 참 많네요. 그런데 좋은 일만 있었던 것이 아니라, 당신 아내를 슬프게 하는 일도 있었어요. 먼저, 당신에게 자랑질부터 할게요. 늘 당신만 옆에 있으면, 해외 나가서도 든든했던 당신 아내가 당신 없이도 해외 나들이를 해야 하니까, 생존 수준의 영어 실력을 높이려고 다시 도전했지요. 도전 5년만에 드뎌 영어 레벨이 upper반으로 올라갔습니다..